사천 군부대 내 어린이집서 폭발사고
사천 군부대 내 어린이집서 폭발사고
  • 김성대 기자
  • 승인 2019.05.02 16: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근로자의 날 행사 중 알코올램프 폭발
어린이 2명, 어른 3명 2~3도 화상입어
지난 1일 사천 공군 제3훈련비행단 내 어린이집에서 체험행사 중 폭발사고가 발생했다. 사진=미디어팜DB.

지난 1일 사천시 소재 공군 제3훈련비행단(이하 '공군 3훈비') 내 어린이집에서 폭발사고가 일어나 어린이집 원아 2명과 어른 3명이 2~3도 화상을 입고 병원으로 옮겨졌다.

사천경찰서와 사천소방서에 따르면 해당 어린이집은 근로자의 날을 맞아 어린이와 학부모 등 3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야외학습장에서 체험행사를 열었다.

오후 4시 30분께 '달고나' 과자를 만들던 중 알코올 램프 1개가 폭발했고, 램프 가까이 있던 ㄱ(4) 군 등 어린이 2명과 학부모·보육교사 3명 등 5명이 얼굴과 몸에 화상을 입었다.

부상자들은 창원과 부산 화상전문병원으로 긴급 이송됐으며, 다행히 생명에는 지장이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현장감식에 나선 경찰은 정확한 사고 원인을 조사 중이다.

김성대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