합천군 농촌인력은행 본격 운영
합천군 농촌인력은행 본격 운영
  • 조현웅 기자
  • 승인 2021.06.02 19: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합천군(군수 문준희)에서 위탁 운영하고 있는 비영리법인인 합천군 농촌인력은행 사회적협동조합에서는 마늘양파 수확철을 맞아 6월 1일부터 본격적인 운영을 시작했다.
합천군(군수 문준희)에서 위탁 운영하고 있는 비영리법인인 합천군 농촌인력은행 사회적협동조합에서는 마늘양파 수확철을 맞아 6월 1일부터 본격적인 운영을 시작했다.

합천군(군수 문준희)에서 위탁 운영하고 있는 비영리법인인 합천군 농촌인력은행 사회적협동조합에서는 마늘양파 수확철을 맞아 지난 1일부터 본격적인 운영을 시작했다.

2016년부터 운영해 온 합천군 농촌인력은행은 조합원으로 가입된 농가에 진주, 산청, 하동, 울산, 부산, 대구 대한노인회 취업지원센터와 연계하여 농작업 인력을 알선한다. 또한 인력을 농작업 현장까지 직접 수송해 주고, 농작업시 발생할 수 있는 사고에 대비한 상해보험을 가입하는 등 다양한 편의를 제공하고 하고 있다.

합천군 농촌인력은행 관계자는 “코로나19 장기화로 외국 인력 유입이 어려운 상황에서 농가 인력난 해소와 인건비 부담을 줄이기 위해 최선을 다 하겠다”고 밝혔다.

합천군농업기술센터에서는 ‘농번기 일손부족과 농촌인력의 고령화에 대응하여 농촌인력중개센터를 기존 합천군 농촌인력은행 1개소에서 합천동부농협과 합천호농협에 2개소를 추가로 운영하여 부족한 농촌인력 문제에 적극적으로 대처하고 있으니 많은 이용 바란다’고 밝혔다.

조현웅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