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남농업기술원, 유용곤충연구소 개소
경남농업기술원, 유용곤충연구소 개소
  • 김시원 기자
  • 승인 2021.01.03 15: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유용곤충 연구 조직 전문화로 곤충산업 주도할 연구수행 기반 강화
경남농업기술원 유용곤충연구소 전경
경남농업기술원 유용곤충연구소 전경

경상남도농업기술원 산하 유용곤충연구소가 2021년 1월 4일 출범한다.

1914년 진주잠업강습소 발족으로 곤충관련 업무를 시작한 경상남도는 2012년 농림축산식품부 공모사업으로 식·의약·사료분야 지역곤충자원산업화지원센터를 유치하였다. 또한 최근 3년간 54억원을 투입하여 연면적 2,679m2의 연구동과 가공지원동을 완공하는 등 곤충유래 다양한 연구 성과를 도출해 왔다.

도 농업기술원은 2015년 센터 준공 이후 5년간 곤충유래 항비만 소재개발, 미백화장품, 반려동물 사료개발 등 다양한 연구 성과와 곤충대학과 유용곤충 모둠멘토링을 통한 농가교육과, 시제품 제작 등 가공지원으로 산업화기반을 구축하였다.

특히 전국 유일의 곤충산학협력단을 경남과기대와 함께 3년간 충실히 운영하여 2020년 전국 최우수 사업단으로 선정되는 영예를 안았다.

유용곤충연구소는 향후 경남도 곤충산업 발전을 위해서 식용곤충 이취제거 기술개발, 고양이 전용사료 개발, 고정식 양봉기술 개발, 누에 기능성 식품개발 등 다양한 연구를 수행해 나갈 계획이다.

농업기술원 정재민 직무대리는 “이번 유용곤충연구소 신설로 인하여 우리도가 유용곤충산업의 새로운 성장 동력을 만들어 식·의약·사료분야를 선도해 나갈 것으로 기대한다”고 전했다.

김시원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