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녕군 보조금 지원단체 400여곳 특별감사 실시
창녕군 보조금 지원단체 400여곳 특별감사 실시
  • 김시원 기자
  • 승인 2020.11.11 14: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창녕군 3개반 9명 특별감사반 편성
최근 3년간 지원단체 대상 취약요인 점점 등
창녕군청 전경
창녕군청 전경

창녕군(군수 한정우)은 오는 13일부터 한 달간 민간ㆍ단체 400여곳을 대상으로 보조금 집행 및 정산 등 운용실태 전반에 대해 특별감사를 실시한다.

이번 특별감사는 최근 창녕군체육회 회계담당자의 보조금 유용과 체육보조금 관리ㆍ감독 등의 의무를 소홀히 한 혐의로 경남도 감사에서 적발되는 등 보조금 관련 위법ㆍ부당행위를 근절하기 위해서다.

기획예산담당관을 총괄로 하는 3개반 9명으로 꾸려진 전담 특별감사반은 2018년도부터 현재까지 지원된 400여곳 민간ㆍ단체를 대상으로 취약요인 점검과 보조금의 올바른 사용법을 정착해 나간다는 방침이다.

군은 1차 보조금을 지원하는 부서별 자체 점검을 실시하고, 취약요인이 확인 될 경우 ▲보조금 집행 적정성(목적 외 사용, 부당집행 등) ▲보조금전용체크카드 사용 여부 ▲사후관리 적정성 등 보조금 전반에 대해 2차 특별감사반에서 세부감사를 실시한다.

군은 이번 감사를 통해 ▲보조사업 실태 분석 및 문제점 개선방안 모색 ▲부정수급자에 대한 보조금 환수, 고발조치 ▲업무소홀 공무원 엄중 문책 등 주요 위법사례와 부정행위에 대해서는 엄정 조치할 계획이다.

군 관계자는 “이번 감사를 통해 보조금이 눈 먼 돈이라는 잘못된 인식을 개선하고 정부예산이 한 푼도 허투루 사용되지 않도록 재발방지를 위해 보조금 지원 민간ㆍ단체를 대상으로 교육을 실시하겠다”고 밝혔다.

김시원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