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주시, 8일까지 시내 곳곳에 국화작품 전시
진주시, 8일까지 시내 곳곳에 국화작품 전시
  • 조현웅 기자
  • 승인 2020.11.02 12: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진주시는 지난 10월 29일부터 11월 8일까지 코로나19로 지친 시민들의 마음을 위로하고 가을 국화향기를 물씬 느낄 수 있도록 국화작품을 분산 전시한다고 2일 밝혔다.
진주시는 지난 10월 29일부터 11월 8일까지 코로나19로 지친 시민들의 마음을 위로하고 가을 국화향기를 물씬 느낄 수 있도록 국화작품을 분산 전시한다고 2일 밝혔다.

진주시는 지난달 29일부터 오는 8일까지 코로나19로 지친 시민들의 마음을 위로하고 가을 국화향기를 물씬 느낄 수 있도록 시내 곳곳에 국화작품을 분산 전시한다고 2일 밝혔다.

시는 코로나19의 지역사회 확산 방지를 위해 매년 진주종합경기장 일원에서 개최되던 국화작품전시회를 최소화 해 시 직영 국화재배장에서 정성스럽게 키운 기획작품, 다륜작, 모양작, 석·목부작 등 7만 여 점의 작품을 시민들이 잘 볼 수 있는 시청 앞, 촉석루, 종합경기장 등 10여 개의 장소에 분산 배치한다.

특히 시민들의 안전을 위하여 관람객의 접촉을 최소화할 수 있도록 진주 관문인 문산IC와 서진주IC 교차로, 봉곡광장 교차로, 진주여중 오거리 교차로 등에 국화작품을 배치하여 차량 안에서 국화를 비대면 감상할 수 있도록 하였다.

시 관계자는 “올해는 코로나19의 지역사회 확산을 막기 위해 국화작품전시회를 취소하지만 내년에는 더욱 알차게 국화작품을 준비하여 다양한 작품들을 시민들이 감상하고 즐길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조현웅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