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주익룡발자국전시관 ‘어린이 해설사 양성과정’ 운영
진주익룡발자국전시관 ‘어린이 해설사 양성과정’ 운영
  • 조현웅 기자
  • 승인 2020.07.29 20: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3주 과정, 8월 5일까지 신청 받아
진주시는 진주익룡발자국전시관의 「어린이 해설사 양성과정」을 오는 8월부터 운영한다고 밝혔다.
진주시는 진주익룡발자국전시관의 「어린이 해설사 양성과정」을 오는 8월부터 운영한다고 밝혔다.

진주시는 진주익룡발자국전시관에서 '어린이 해설사 양성과정'을 오는 8월부터 3주 과정으로 운영한다고 밝혔다.

어린이 해설사 양성과정은 전시관을 찾는 관람객에게 어린이의 눈높이에 맞추어 알기 쉽고 재미있게 해설 서비스를 제공하는 프로그램으로, 진주지역 초등학교 4~6학년을 대상으로 오는 30일부터 8월 5일까지 신청 받아 10명을 선발해 주1회(토요일) 3주 과정으로 운영하게 된다.

이 과정은 교육을 통해 화석이 만들어 지는 과정과 발굴 체험, 전시 해설에 필요한 사항을 익히고 학습하게 되며, 「신비한 공룡 사전」의 저자 박진영 고생물학자의 강의도 포함 되어 있어 공룡을 좋아하는 아이들에게 더욱 유익한 시간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특히 교육과정 수료자는 전시관의 어린이 해설사로 활동하게 되며 활동기간 동안 동반 가족 1인은 전시관에 무료로 입장할 수 있다.

시 관계자는 “그동안 관람객의 입장에서 전시관을 관람하던 어린이들이 전시관 해설에 직접 참여함으로써 화석에 대한 이해를 높이는 동시에 색다른 체험을 할 수 있는 계기가 될 것으로 많은 관심과 참여를 바란다”고 말했다.

기타 자세한 사항은 진주익룡발자국전시관 홈페이지의 공지사항을 통해 확인하거나 전화로 문의하면 된다.

조현웅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