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청 동의보감촌 힐링아카데미 ‘면역력 UP’
산청 동의보감촌 힐링아카데미 ‘면역력 UP’
  • 김시원 기자
  • 승인 2020.07.24 14: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5년간 500회 전국서 1만8000여명 찾아

공기관·기업체·사회단체 등 연수지 각광
국내 항노화 웰니스 여행의 1번지로 손꼽히는 산청군의 핵심 항노화 프로그램 중 하나인 ‘동의보감촌 힐링 아카데미·캠프(이하 힐링아카데미)’가 면역력 증강 효과 등에 힘입어 주목 받고 있다.
국내 항노화 웰니스 여행의 1번지로 손꼽히는 산청군의 핵심 항노화 프로그램 중 하나인 ‘동의보감촌 힐링 아카데미·캠프(이하 힐링아카데미)’가 면역력 증강 효과 등에 힘입어 주목 받고 있다.

국내 항노화 웰니스 여행의 1번지로 손꼽히는 산청군의 핵심 항노화 프로그램 중 하나인 ‘동의보감촌 힐링 아카데미·캠프(이하 힐링아카데미)’가 면역력 증강 효과 등에 힘입어 누적 참가자 수가 1만8000여명을 넘어섰다.

24일 산청군에 따르면 힐링 아카데미는 자연과 한방의 조화 속에서 내 몸에 맞는 한방체험을 찾아가는 프로그램으로 구성돼 있다. 동의보감촌을 중심으로 2015년 시범사업이 시작, 2016년부터 본격적으로 운영됐다.

지난 5년간 전국 각지의 공무원과 공기관, 기업체와 사회단체 등에서 총 500회, 1만8000여명이 참가했다. 산청군은 25억원의 직접 경제효과와 더불어 월 평균 35명의 일자리 창출 효과가 발생한 것으로 파악하고 있다. 참여자의 재방문 등으로 이뤄지는 간접 경제효과를 포함하면 60억원 이상의 경제효과를 이뤄낸 산청군의 효자상품으로 손꼽힌다.

산청군은 힐링아카데미의 인기 이유로 ‘힐링’과 ‘치유’에 초첨을 맞춘 차별화된 프로그램을 손꼽는다.

힐링아카데미는 배꼽왕뜸과 공진단·명진단 만들기 등 한방한의학 체험을 비롯해 동의보감촌 치유의 숲을 걷는 숲해설 트래킹, 석경과 귀감석, 복석정 등 3석을 통한 백두대간 한방 기 체험 등 다양한 프로그램에 참여할 수 있다.

또 산청IC 입구에 자리한 산청한방약초시장에서는 산청에서 직접 재배한 약초를 이용해 한방음식과 가공상품을 만드는 체험 프로그램도 접할 수 있다.

힐링아카데미는 지난 2013년 산청세계전통의약엑스포 개최 이후 동의보감촌이 ‘대한민국 힐링 1번지’로 부각된 점에 착안해 2015년 프로그램을 개발, 시범사업을 진행했다.

2016년부터 본격적인 운영에 들어갔으며, 지난 2018~19년 설문조사 결과 참가자의 95%가 만족한다고 답할 만큼 내실있는 운영이 눈길을 끈다.

매년 큰 인기를 얻어온 힐링아카데미지만 올해는 코로나19 여파로 상반기 프로그램을 운영하지 못했다.

다만 7월말에 진행되는 여름특집 프로그램은 방역수칙 준수와 야외 체험 중심으로 프로그램을 구성해 운영할 방침이다.

하반기 프로그램 신청 접수는 코로나19로부터 안전하다고 판단되는 지역에 한해 9월부터 진행할 계획이다. 

산청군 한방항노화과는 “현재 공직자와 단체 참가자 중심으로 운영 중인 힐링아카데미·캠프를 앞으로는 동의보감촌을 찾는 소규모 가족 단위 관광객도 쉽게 접근할 수 있도록 시스템과 인프라를 갖춰 나갈 계획”이라며 “우리군의 우수한 한방인프라와 관광자원을 활용한 항노화 체험·휴양 프로그램과 함께 참여 기관·단체에 알맞은 맞춤형 힐링프로그램을 운영해 한방·항노화산업의 중심지 산청군을 알리는데 힘쓰겠다”고 말했다.

김시원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