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동군 옥종 편백휴양림 '숲속의 집' 오픈
하동군 옥종 편백휴양림 '숲속의 집' 오픈
  • 김시원 기자
  • 승인 2020.06.22 21: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휴양림 내 숲속의 집 4동 내달 초 개장 앞서 23∼27일 시범 운영
하동군은 내달 완공을 목표로 추진 중인 옥종 편백자연휴양림 조성사업 중 숲속의 집 4동을 23∼27일 5일간 우선 개장해 시범 운영한다
하동군은 내달 완공을 목표로 추진 중인 옥종 편백자연휴양림 조성사업 중 숲속의 집 4동을 23∼27일 5일간 우선 개장해 시범 운영한다

하동군은 내달 완공을 목표로 추진 중인 옥종 편백자연휴양림 조성사업 중 숲속의 집 4동을 23∼27일 5일간 우선 개장해 시범 운영한다고 22일 밝혔다.

시범 운영되는 숲속의 집은 49.56㎡의 면적에 거실 1개, 방 1개 구조로 기준인원은 4인으로 한정된다.

시설 이용료는 8만원이며, 예약은 하동군 산림녹지과 산림휴양담당으로 예약하면 된다.

군은 이번 시범 운영기간 동안 보완사항을 점검한 후 7월초 정식 개장할 계획이다.

한편, 하동군은 앞서 지난 3월 휴양림 숲길과 산책로 3코스 6㎞를 개방했으며, 주말기준 200~300명이 찾을 정도로 인기를 모으고 있다.

김시원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