함양군, 코로나19 여파 ‘제59회 천령문화제’ 취소 결정
함양군, 코로나19 여파 ‘제59회 천령문화제’ 취소 결정
  • 조현웅 기자
  • 승인 2020.03.31 16: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령문화제위원회는 코로나19 사태가 장기화됨에 따라 제59회 천령문화제 행사를 개최하지 않기로 최종 결정했다고 31일 밝혔다.
천령문화제위원회는 코로나19 사태가 장기화됨에 따라 제59회 천령문화제 행사를 개최하지 않기로 최종 결정했다고 31일 밝혔다.

천령문화제위원회는 코로나19 사태가 장기화됨에 따라 제59회 천령문화제 행사를 개최하지 않기로 최종 결정했다.

31일 천령문화제위원회 정순행 위원장은 “코로나19의 확산에 따른 경기침체로 가계가 어려워진 자영업자의들의 고통을 조금이라도 덜기 위해 환경이 호전되기를 기대하며 최대한 행사개최 취소 발표를 늦추어 왔으나 안타깝게도 이제는 그 기대를 접지 않을 수 없게 되었다.”라며 천령문화제 취소를 전했다.

앞서 위원회는 지난 3월 18일부터 23일까지 6일간 천령문화제 개최 여부와 관련하여 지역주민 700명을 대상으로 모바일 설문조사를 실시했다. 조사결과 응답자 370명 중 68.7%%인 254명이 행사취소를, 29.7%%인 110명은 다소 연기를 하더라도 서비스업 자영업자 생계를 위해서라도 개최를 고려해 달라고 응답했다.(무응답 1.6% 6명)

이러한 설문조사를 바탕으로 위원회는 지난 30일 모바일 임시총회를 개최하여 ‘제59회 천령문화제 개최 취소의 건’에 대한 찬반 투표를 실시한 결과 총 위원 68명 중 48명이 응답하였으며, 87.5%인 42명이 찬성을, 12.5%인 6명이 반대 의견을 밝힘으로서 과반수이상이 행사를 취소하여야 한다는 의견으로 모아졌다.

이에 천령문화제위원회는 오는 5월 2일부터 1주일간 개최 예정이었던 제59회 천령문화제 행사는 취소하는 것으로 최종 의결하였다.

조현웅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