권진택 예비후보 “서부경남 KTX 노선변경요구 철회하라”
권진택 예비후보 “서부경남 KTX 노선변경요구 철회하라”
  • 김시원 기자
  • 승인 2020.02.07 10: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창원시청 앞 1인 시위 벌여
권진택 예비후보가 7일 오전 창원시청 앞에서 '창원시, 서부경남 KTX 노선 변경 요구 철회'를 주장하며 1인 시위를 벌였다.
권진택 예비후보가 7일 오전 창원시청 앞에서 '창원시, 서부경남 KTX 노선 변경 요구 철회'를 주장하며 1인 시위를 벌였다.

권진택(자유한국당, 진주시(을)) 예비후보는 창원시의 서부경남 KTX 노선변경 건의 사실과 관련해 7일 아침 창원시청 앞에서 ‘서부경남 KTX 노선변경요구 철회’를 주장하며 1인 시위를 벌였다.

권 예비후보는 “창원시가 이미 확정된 서부경남KTX 노선을 총선시기를 틈타 슬그머니 변경해보려는 꼼수를 쓴다”며 비판했다.

그러면서 “창원시는 진주를 비롯한 서부경남 지자체들이 창원시의 건의에 대해 비판하고 반대함에도 불구하고 건의 사실을 공식 발표함으로써 국가균형발전이라는 대의를 무시한채 지역갈등을 조장한다”고 1인 시위 이유를 밝혔다.

권 예비후보는 “창원시는 다 된 밥에 슬그머니 숟가락 하나 올리려는 파렴치한 행태를 당장 멈추고, 노선변경요구를 즉각 철회하라”고 강조했다.

특히 권 예비후보는 “창원시의 노선변경건의 철회와 원안대로 서부경남 KTX 사업이 진행될 때까지 지역 정치권과 상공인, 시민사회단체 등과의 연대에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아울러 권 예비후보는 “현재 단선화로 진행되고 있는 서부경남 KTX를 국가균형발전과 남부권 경제활성화를 위해 복선화로 추진해 줄 것을 정부에 요구한다”고 밝혔다.

김시원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